2024.07.24 (수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29.7℃
  • 흐림강릉 32.7℃
  • 구름많음서울 30.9℃
  • 구름많음대전 32.5℃
  • 구름많음대구 28.4℃
  • 구름많음울산 30.9℃
  • 구름많음광주 32.6℃
  • 구름많음부산 25.0℃
  • 구름많음고창 31.8℃
  • 구름많음제주 32.8℃
  • 구름많음강화 28.0℃
  • 구름많음보은 31.5℃
  • 구름많음금산 31.9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 30.5℃
  • 흐림경주시 31.0℃
  • 구름많음거제 27.2℃
기상청 제공

사회

대구시 건축구조 모니터링 운영 확대로 부실 설계 원천 차단

예년 대비 건축구조 모니터링 검토 실적 2배가량 증가

 

한민일보 서울포커스 김봉순 기자 | 대구시 지역건축안전센터는 지난 2022년부터 신축 허가 건축물 대상으로 건축구조 모니터링을 운영하고 있으며, 올해부터 구·군 건축안전센터로 확대 운영해 건축물의 부실설계 방지 및 구조 안전을 확인하고 있다.

건축구조 모니터링은 검토가 어려운 건축구조 분야의 설계도서 및 구조 관련 서류를 구조기술자가 사전에 구조안전성을 검토·확인하고 부적합 판정을 받은 건축물에 대해 착공 전 구조 서류를 보완하는 등 사전에 오류를 조치하여 구조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.

건축구조 모니터링 운영 실적은 대구시에서 2022년 79건, 2023년 90건의 구조를 확인했으며, 올해부터는 구·군 건축안전센터로 확대 운영함에 따라 상반기에만 시(市), 구·군 총 108건으로 예년에 비하여 검토 건수가 크게 증가해 건축물의 구조안전성을 더욱 확보할 수 있게 됐다.

지역건축안전센터는 전국적으로 의무설치 대상 지자체 140개소 중 101개소가 설치됐고, 대구시의 경우 의무설치 대상인 시(市) 및 8개 구·군 건축부서에 건축안전센터 설치를 완료했으며 일부 구조기술자가 확보되지 않은 구·군도 조속히 채용하도록 공고를 진행 중이다.

또한, 대구시에서는 건축안전센터 비의무 대상인 군위군도 향후 신공항건설 및 지역발전 등으로 건축허가 건수가 급속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선제적으로 건축안전에 대해 대비할 수 있도록 건축안전센터 설치를 독려해 나갈 계획이다.

허주영 대구광역시 도시주택국장은 “최근 전국적으로 건축공사장 안전사고 및 부실 설계 논란 등으로 시민들의 불안이 큰 만큼 대구시에서는 지역건축안전센터의 주요 업무 중 하나인 건축구조 모니터링 업무를 각 구·군으로 확대 운영하여 건축설계 단계에서부터 구조확인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” 며 “현재 구조기술자가 미채용된 구·군에는 채용을 독려해 대구시 전체로 건축구조 모니터링 운영을 확대할 계획이다”고 말했다.